유석성 총장, '2014 자랑스런 한국인 대상' 수상 영예



유석성 총장  (서울신학대학교 )이 한국언론인연합회가 선정한 ‘2014 자랑스런 한국인 대상’ 창의교육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지난 10일,  63빌딩 주니퍼홀에서 열린 ‘2014 자랑스런 한국인 대상’ 시상식에서 창조적 봉사형 인재를 키우는 참교육으로

대학교육의 새로운 신화를 창조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으며 ‘창의교육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유석성 총장은 그동안 신학대학으로서 사람의 됨됨이는 가장 먼저 인성과 예절에서 비롯된다는 교육 철학 아래 인성교육의

첫걸음인 예절교육을 강조하고 있다. 일례로 대학 내에서 " 안감미운동" 인 안녕하십니까, 감사합니다, 미안합니다라는

세 가지 인사말을 생활화,  활성화하며 학생들의 인성교육에 힘쓰고 있다. 이를 통해 취업 위주의 가르침을 넘어 인성과 영성을

채우는 참교육을 지향하는 교육혁신가라는 평가를 받고있다.

 

이러한 유석성 총장의 노력 덕분에 서울신학대학은 한국언론인협회가 제정한 대한민국 참교육대상에서 지난해부터 2년 연속

사회봉사형 인재교육 부문 대학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또 대한민국 한빛회가 선정한 나눔봉사 대상나눔교육부분 종합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그 밖에도 교원양성평가 최우수, 장애학생교육복지평가 우수 등 각종 평가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전임교원 확보율, 장학금 지급률, 교육비 환원율, 취업률 등 주요 평가 지표들도 급상승하며 작지만 강한 대학 이미지를

각인시키고 있다.

 

유석성 총장은 이처럼 짧은 기간 동안 서울신학대학교를 기독교 명문대학으로 발전시킨 경영능력을 인정받으면서

지난해에는 연세경영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유석성 총장은 독일 튀빙겐 대학의 세계적인 신학자 ‘위르겐 몰트만’의 지도를

받아  ‘본회퍼의 기독론’에 관한 연구로 신학박사학위를 취득한 이후 현재 한국신학대학 총장협의회 회장과

한국 기독교학회 회장, 한국 기독교윤리학회 회장 등을 역임하고 있다.


다시한 번 수상을 축하합니다.

하나님의 은혜요,  우리 교단의 자랑이자 서울신학대학교의 큰 영광입니다.

더욱 무궁한 발전을 기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