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의 리더십’ 서울신대 제19대 황덕형 신임총장 취임

“인성 인재 양성하고 지역밀착형 대학으로 거듭날 것”

부천=송지수 인턴기자

서울신학대 제19대 황덕형 총장 취임예배가 3일 오전 11시 경기도 부천 호현로 서울신대 성결인의집 대성전에서 열렸다.

기독교대한성결교회(기성) 총회장 류정호 목사는 ‘한 사람을 찾습니다’라는 제목의 설교에서 “황 신임총장이 느헤미야와 같은 총장이 되길 바란다”며 “통합의 지도력으로 학교를 이끌고 순교의 영성으로 섬기겠다는 그의 다짐에 기쁘게 생각한다. 하나님께서 사람을 붙여주시며 도와주실 것”이라고 당부했다.

김명용 전 장로회신학대 총장은 축사에서 “전국 대학에 위기감이 있는 현 상황에서 황 신임총장이 지혜로운 화합형 지도자로 어려움을 잘 극복하고 복음주의 대학으로 발전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부천=송지수 인턴기자

황 신임총장은 취임사에서 “이 민족을 새롭게 하고 새 희망을 주는 시대적 사명을 수행해 온 108년의 자랑스러운 학교 역사를 승리의 역사로 이어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어 “시대적 사명을 완수하기 위해 그리스도 정신을 공동의 가치로 발전하는 공동체로 만들겠다”면서 “현장 전문성을 갖춘 인성 인재를 양성하고 지역밀착형 대학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세 가지 핵심과제를 발표했다.

저출산 여파로 전국 대학의 생존이 더욱 치열해진 가운데, 4차 산업혁명의 거센 파도 속에서 기독 대학이 직면한 문제를 어떻게 이겨낼지 귀추가 주목된다.

부천=송지수 인턴기자

황 신임총장은 서울신대 신학과를 졸업했으며 연세대 연합신학대학원 석사, 독일 보쿰대 신학박사를 받았다. 1999년부터 서울신대 교수로 재직했으며 서울신대 웨슬리신학연구소장, 한국조직신학회장, 한국 칼바르트학회장 등을 역임했다.

부천=김아영 기자 singforyou@kmib.co.kr

[출처] - 국민일보
[원본링크] - http://news.kmib.co.kr/article/view.asp?arcid=0013673330